[UFC] 앤서니 스미스, 3분 만에 초크승..연패 끊고 재기 신호탄

홈 > 게시판 > 오늘의 뉴스 > 기타스포츠
오늘의 뉴스

[UFC] 앤서니 스미스, 3분 만에 초크승..연패 끊고 재기 신호탄

MASTER 0 110


[스포티비뉴스=박대현 기자] UFC 라이트헤비급 6위 앤서니 스미스(32, 미국)가 재기 발판을 마련했다.

랭킹 밖 선수를 상대로 한 수 위 기량을 뽐내며 1라운드 초크승을 챙겼다. 연패 늪에서 탈출하며 다시 타이틀 전선에 뛰어들 채비를 마쳤다.

스미스는 29일(한국 시간) 미국 네바다주 라스베이거스 UFC 에이펙스에서 열린 UFC 온 ESPN 18 메인이벤트에서 데빈 클락(30, 미국)을 경기 시작 2분 34초 만에 트라이앵글초크로 눌렀다.

초반부터 '일기토 모드'였다. 경기 시작 공 울리자마자 클락이 주먹 던지면서 전진 기어를 밟았다. 오른손 스트래이트를 스미스 얼굴에 꽂고 클린치 상황까지 부드럽게 이어 갔다.

하나 스미스는 주짓수 블랙벨트에 빛나는 바닥 싸움 전문가. 이내 클락 허리를 잡아채 중심을 무너뜨렸다. 이후 상대가 펜스 플레이를 못하도록 옥타곤 중앙으로 서서히 끌고왔다.

승패는 허무하게 갈렸다. 약 2분간 그래플링 공방을 주고받던 둘은 이렇다 할 유효타 없이 팽팽한 수싸움을 벌였다.

클락 트위스터 시도를 무력화한 스미스가 기민하게 트라이앵글초크를 걸었다. 두 발로 상대 몸을 감싼 뒤 헤드를 단단히 걸어잠갔다.

몇 초 안 돼 클락 오른손이 스미스 몸을 툭툭 건드렸다. 랭킹 밖 선수를 한 수 지도한 스미스 노련미가 돋보인 한 판이었다.

2연패 수렁에서 벗어난 스미스는 총 전적을 34승 16패로 쌓았다. 클락은 MMA 통산 다섯 번째 쓴잔(12승)을 마셨다. 단숨에 랭킹 진입도 가능한 천재일우를 허무하게 날렸다.

■ UFC 온 ESPN 18 결과

[라이트헤비급] 앤서니 스미스 vs 데빈 클락

앤서니 스미스 1R 2분 34초 트라이앵글초크 서브미션승

[웰터급] 미겔 바에자 vs 사토 타카시

미겔 바에자 2R 4분 28초 암트라이앵글초크 서브미션승

[헤비급] 조시 파리시안 vs 파커 포터

파커 포터 3R 종료 3-0 판정승(30-26, 30-27, 29-28)

[페더급] 스파이크 칼라일 vs 빌 알제오

빌 알제오 3R 종료 3-0 판정승(30-27, 30-27, 30-27)

[여성 밴텀급] 에슐리 에반스 스미스 vs 노르마 듀몬트

노르마 듀몬트 3R 종료 3-0 판정승(30-26, 30-26, 30-26)

[페더급] 조나단 피어스 vs 카이 카마카

조나단 피어스 2R 4분 28초 펀치 TKO승

스포티비뉴스=박대현 기자



원본출처 -  https://sports.v.daum.net/v/20201129150820337
0 Comments